Session


Session 1 : Agile Testing Options : 전문가가 추천하는 애자일 프로젝트에서의 테스트 방안

발표자 - PhD.Stuart Reid(영국), ISO/IEC/IEEE 29119 의장

내용

  •  Agile 방법론을 사용해야되는 이유에 대해서 설명
    • 비지니스 요구사항이 계속 같을 순 없다.!  - 수정할 여지가 있다. 그렇기 때문에 주기를 짧게 가져가서 고객에게 진행상황을 보여주고 피드백을 받는 프로세스를 가져가려면 Waterful 방식보다 Agile 방식이 낫다.
  • Agile Manifesto
    1. 과정이나 도구에 의존하기 보다는 개인과 상호작용을 해라
    2. 문서를 알기 쉽게 쓰려고 하기 보다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해라
    3. 계약 협상보다는 고객과 협력을 해라
    4. 계획을 따르기 보다는 변화에 대응하라
  • 다양한 Agile Option 설명
    • 고정된 프로세스가 아닌 상황에 맞게 프로세스를 변경할 수 있다! - 1개의 Sprint : 디자인, 개발, 테스트를 모두 가져갈 수도 있고, 1개의 Sprint : 개발 & 1개의 Sprint : 테스트를 가져갈 수도 있다.
  • Agile & CI
    • 개발자가 커밋을 할 때마다 빌드가 되고 테스트를 하면, 차후 Regression Testing을 할 때, 부담을 줄 수 있다.
  • 테스트 방법 : TDD, BDD
    • 개발 후 테스트 방법론
  • 탐색적 테스팅
    • 타임라인 기반의 경험기반 테스트


Session 2 : 성공적인 애자일 도입과 전파를 위한 실전 노하우

발표자 - 송홍진, (주)STA테스팅컨설팅

내용

  • 프로세스를 도입하려면 리드하는 사람, 경영층의 전폭적인 지지가 필요하다.
  • 한번에 하려고 하지말고, 조금씩 적용하라.
  • 유능한 코치가 필요하다.


Session 3 : Better Safe Than Sorry : Testing Challenges Using SAFe (Scaled Agile Framework)

발표자 - Mette, Bruhn-Pedersen(덴마트), Bruhn-Pedersen Consulting 대표

내용

  • 규모가 커지면 Agile도 확장된 Agile 을 적용할 필요가 있다.
  • 50명 이하의 조직에서 SAFe를 사용할 경우 비용만 든다.
  • 1개의 방법론만 고집하지말고, 본인 회사에 맞는 방법론들을 조합해서 쓰는것도 좋다.
  • SAFe에서 PI(Program Increment)가 중요하다.
    • Sprint 시작 전 PI를 이틀 정도 Planning을 하는 것이 좋다. 
    • 보통 PI로 정해진 것들은  8-12 weeks의 plan을 논의한다.
    • 정해진 PI는 변경될 수 있다. 항상 염두해두자.


Session 4 : 경량화 소프트웨어 개발 방법론과 테스팅

발표자 : 권영일, (주)STA테스팅컨설팅 대표

내용

  • Waterful 모델에서 Agile로 많이 넘어가고 있지만 아직도 우리나라엔 수직적 구조의 회사들이 많음
  • Agile의 수평적 구조 모델인 경량 개발방법론(리드미) 적용해보는 것도 좋을 것 같다.
  • Scrum master가 아닌 PO(Product Owner)가 백로그에 티켓을 생성하고, 병목이 있으면 팀의 리더가 정리해준다가 방법론의 핵심인듯


Session 5 : SAFe : 대규모 프로젝트에서의 애자일 방법론 설명회

발표자 - Mette, Bruhn-Pedersen(덴마트), Bruhn-Pedersen Consulting 대표

내용

  • 질의 응답 받는 시간. 특별한 내용은 없었음




일시 : 2015/04/30 13:30~16:30

주제 : 공개SW, 테스팅을 만나다! (공개SW 테스팅 자동화 도구)

참석 : Kwangmyung KimHyunmin ChoiSungHwan ChoJiSun Yoo

Link : http://www.sten.or.kr/bbs/board.php?bo_table=news&wr_id=3085

시간주제참석자
13:00~13:30 등록
13:30~14:00공개SW를 이용한 자동화 테스트의 시작최현민, 조성환, 유지선
14:00~14:45테스트 관리 도구: OTestManager최현민, 조성환
14:45~15:30지속적인 통합 환경에서의 SW품질 시각화를 통한 효과적인 코드 리뷰 수행 방안최현민, 조성환, 유지선
15:50~16:35모바일 테스팅도구: URQA김광명, 최현민, 조성환, 유지선
16:35~17:20JMeter 정확히 알고 제대로 활용하자-

Session 1 : 공개 SW를 이용한 자동화 테스트의 시작

개발 프로세스에 따른 자동화 테스트 ex) 요구사항 관리, 성능테스트, 테스트관리, 메시지 자동화, API 자동화, 화면 자동화

간단한 자신의 경험과 함께 Summary 수준의 강의

Session 2 : 테스트 관리 도구 : OTestManager

sten에서 개발한 Open source tool.

Test Link & 자체 Simple 결함 관리 시스템

Test Link의 개선 버전 or 한글 버전?

특징 : Testcase에서 Fail을 경우 해당 TC에 결함 등록이 가능. 결함 리스트와 Testcase에서 각각 링크로 접근 가능. Daily Test result 통계 및 Visualization.

Startup 등에서 좋아 보이지만 개인적인 견해로는 Excel + Mantis를 사용하겠음

Session 3 : 지속적인 통합 환경에서의 SW품질 시각화를 통한 효과적인 코드 리뷰 수행 방안

SonarQube : http://www.sonarqube.org/

Code Analytics tool

여러가지 언어 및 IDE 지원

한번 적용해볼 필요 있을 듯

Session 4 :  모바일 테스팅도구 : URQA

URQA : http://urqa.io/urqa/

사후 QA, 여러 SDK 지원(Android, IOS, UNITY, TIZEN, Backend Architecture, Front-end Architecture)

경쟁사 : Bugbase : 버그 수에 기반, Acra : 최근 10개만 노출

특징 : 사용자 경로로 Visualization

Session 5 : JMeter 정확히 알고 제대로 활용하자.

Absent

'QA > Conferen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Team Up to create what's next - Atlassian 2016 하반기 세미나  (0) 2016.11.21
migration from redmine to confluence  (0) 2016.07.26
21st SW Quality Insight Conference  (0) 2016.07.07
Atlassian 세미나 & User Group  (0) 2016.06.30
Open Technet  (0) 2016.03.30
QA Day  (0) 2016.02.03

Date : 2015.12.18 (13:00~17:00)

Place : SK Planet 판교 1사옥 1층 SUPEX Hall

전체적인 느낌은 아~ 우리는 이런 테스트를 하는데, 이런 상용 툴을 이용한다라는 느낌. 시연 부스에선 해당 상용 툴 업체의 영업 직원이 데모 시연.

특별한 것은 없고 Android M에서 해당 기능에서 우리 앱이 잘 동작하는지는 확인할 필요가 있어 보임

Greeting

발표자 : 전윤호 CTO

  • 차기 T-map 버전 릴리즈 출시 예정
  • UX와 QA 경계는 어떻게 정할 것인가?
  • 머신 러닝을 활용했다면, QA가 확인해야 할 부분은 어디까지인가?

Session 1. 조직 내 QA의 미션 및 가치 실현 방법

발표자 : 박은영 팀장

  • QA Trand
    • OS => PC Utility => Client/Server => Web => 모바일 => ???
    • 시대가 변함에 따라 QA 핵심이 달라진다.
  • QA Mission - ACE : 빠르고 정확한 QA를 통해 서비스 품질 경쟁력 확보
    • Activity(속도)
    • Contents(정확성)
    • End Users(통합적 품질)
  • QA Value - IPOP : 제품 Life Cycle에[ 걸쳐 조직과 제품에 존재하는 문제를 찾고 개선한다.
    • Infra
    • Process
    • Organization
    • Product

Session 2. 고객 VOC 접근 방법

발표자 : 박상수 매니저

  • Voice Of Customer : 시장 품질
  1. 누락된 검증 시나리오 개선
  2. 변경 기능 뿐만 아니라 Side Effect 확대 검증
  3. 게임/이벤트/연동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이슈 지원
  4. 공통 콤포넌트 검증
  5. 소모 전류 & 저사양 이슈 단말 검증
  6. Data Log 분석을 통한 시나리오 보안

Session 3. 모바일 앱 트래킹 분석 방법

발표자 : 김장미 매니저

  • Fiddler, ADB 등을 이용해서 모바일 디버깅
    • 특정 API가 무한 호출되는지를 체크

Session 4. Android M의 주요 Feature 및 앱 검증 사례

발표자 : 최성욱 매니저

  • Changes
    • Run time Permission
      • 특정 권한 개별 설정 가능
      • 9가지 Permission최대 절전 모드
      • Doze mode
      • App Stand by mode
        • App 설치되지 않은 상태와 동일

Session 5. 모바일 앱 비기능 테스트 방법 및 사례

발표자 : 김식 매니저

  • 소모 전류 체크
  • 메모리 Leak
  • E2E 측정 대상 체크
    • OS, 해상도..

Session 6. 검증 효율화를 위한 TC 관리 및 사례

발표자 : 정원식 매니저

  • Q.Win 소개

Session 7. 프로젝트 효율적 관리를 위한 시스템 소개

발표자 : 김경진 매니저

  • QAMS 소개

 

'QA > Conferen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Team Up to create what's next - Atlassian 2016 하반기 세미나  (0) 2016.11.21
migration from redmine to confluence  (0) 2016.07.26
21st SW Quality Insight Conference  (0) 2016.07.07
Atlassian 세미나 & User Group  (0) 2016.06.30
Open Technet  (0) 2016.03.30
QA Day  (0) 2016.02.03

+ Recent posts